Home > 뉴스 > 업계소식

롯데렌터카, 집중호우 피해지역 렌터카 80% 할인

2020-08-14 오전 9:58:18
롯데렌탈의 렌터카 브랜드 롯데렌터카는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피해 지역을 대상으로 단기렌터카 서비스를 대폭 할인하여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8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단기렌터카 할인은 집중호우 기간 특히 심각한 피해를 입은 1,2차 특별재난지역을 중심으로 운영된다. 차종, 차급에 관계없이 일괄적으로 80% 특별 할인이 제공되는 만큼, 자동차 침수 피해 등으로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수해지역 주민들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할인 적용을 받기 위해서는 관공서에서 발행한 '차량피해 확인서' 또는 주민등록등본과 같은 현재 거주지를 증명할 수 있는 공문서나 신분증을 지참해 해당 지역 내 롯데렌터카 지점을 방문하면 된다. 이번 수해지역 단기렌터카 할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롯데렌터카 청주지점, 천안지점, 천안아산KTX지점, 동광주지점, 광주공항지점, 광주송정KTX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롯데렌탈은 수해, 지진, 태풍 등 각종 재난을 비롯해 코로나19 확산 등 국가적 어려움이 발생할 때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되던 지난 2월, 롯데렌탈은 생필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생수와 위생용품 등을 지원했다. 또한 장애인, 노인 등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임직원들이 직접 1,100개의 마스크 제작해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롯데렌탈은 2016년 제주도 및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휩쓴 태풍 ‘차바’, 2017년 수많은 이재민을 낳은 포항 지진 등 심각한 재해를 겪은 피해지역을 대상으로 장기렌터카 차량 무상점검 및 단기렌터카 80% 특별 할인을 제공한 바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