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타이어뉴스

브리지스톤, 패럴림픽 월드와이드와 파트너쉽 체결

2024년까지 월드와이드패럴림픽 파트너 활동 전개

브리지스톤이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International Paralympic Committee)가 주관하는 패럴림픽 운동의 7번째 월드와이드 패럴림픽 파트너가 됐다.

오는 2024년 올림픽까지 월드와이드 올림픽 파트너이기도 한 브리지스톤은 이로써 올림픽과 패럴림픽을 동시에 후원하는 기업이 됐다.

패럴림픽 운동을 후원하는 기업 중 최상위 그룹에 파트너가 된 브리지스톤은 타이어, 타이어 서비스, 일부 차량 서비스, 자동자전거, 면진 베어링, 건축 및 산업용 제품 분야에서 전세계적으로 패럴림픽 권리를 인정받게 된다.

브리지스톤은‘도쿄 2020 패럴림픽 경기’의 골드 파트너이면서 일본, 태국, 미국 패럴림픽의 후원사이기도 하다. 브리지스톤은 2020년 도쿄 패럴림픽 경기에 참가자격을 획득하기 위해 훈련 중인 8명의 자사 직원 포함해 전세계에서 활동하고 있는 다수의 장애인 운동선수들을 지원해오고 있다.

마사아키 츠야(Masaaki Tsuya) 브리지스톤 대표이사는 “월드와이드 패럴림픽 파트너가됨과 동시에 국제패럴림픽위원회가 추구하는 중요한 목표,즉 장애인 스포츠를 통해 보다 포용적인 사회를 만들려는 국제패럴림픽위원회의 노력을 브리지스톤이 지원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브리지스톤은 일상생활에서 이동하고, 살아가고, 일하고, 여가를 즐기는 모든 사람들의 삶이 보다 풍요로워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브리지스톤의 제품 및 서비스가 추구하는 핵심 가치와 다양성은 패럴림픽 운동에도 잘 나타나있다.브리지스톤은 국제패럴림픽위원회와 함께 세상에서 가장 뛰어나고 귀감이될 운동선수들을 널리 알림으로써 전세계 모든 사람들에게 자신의 꿈을 쫓는 긍정적인 동기부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답했다.

패럴림픽 운동을 지원하는 방편의 하나로 브리지스톤은 자사의 타이어 및 고무 기술 전문성을 살려 일본 장애인 운동선수들을 위한 첨단 경기장비를 개발해오고 있다. 장애 운동선수들의 보철기구용 특수 고무창 및 장갑용 고무 그립들이 그 예다. 브리지스톤은 그룹내 브리지스톤 사이클과 브리지스톤 스포츠 사업부문에서 생산하고 있는 자전거,스포츠 용품 및 기술분석지원을 일본 장애인 사이클링과 휠체어 테니스 선수들에게 제공해오고 있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타이어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