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월드뉴스

월드뉴스

재규어랜드로버, 2018 파리모터쇼 전시

재규어 시리즈1
 재규어 시리즈1
재규어랜드로버는 10월 2일부터 14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2018 파리모터쇼에서 클래식 모델과 현재의 모델, 미래를 개척할 모델을 전시해 재규어 랜드로버의 과거, 현재, 미래를 한 자리에서 선보인다.

재규어는 플래그십 럭셔리 세단 XJ 50주년을 기념해 반세기 전 첫 출시된 오리지널 1968 시리즈 1 XJ6 모델과 가장 최신 모델인 XJ50을 전시하여 재규어의 플래그십 모델인 XJ의 과거와 현재를 동시에 볼 수 있는 전시를 준비했다. 또, 재규어 최초의 순수 전기차 I-PACE를 만나볼 수도 있다.

재규어 XJ50

재규어는 이번 파리모터쇼에서 재규어의 창립자 윌리엄 라이언스경이 개인적으로 소장한 시리즈 1을 가장 최근 선보인 XJ 탄생 50주년 기념 스페셜 에디션 XJ50과 함께 전시한다.

윌리엄 라이언스 경은 1968년 파리 모터쇼에서 E-타입의 핸들링을 갖춘 세단에 대한 비전을 설명하며 XJ를 세상에 공개한 바 있다.

재규어는 파리모터쇼에서 시작된 재규어 XJ의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28일(영국 현지 시간) 지난 반세기 동안 생산된 8세대를 대표하는 모든 XJ 모델이 영국 캐슬 브롬위치 공장을 출발해 파리 모터쇼까지 역사적인 여정에 나섰다.

이 라인업은 XJ의 시초가 된 시리즈 1으로 시작해 가장 최근 출시된 XJ50 스페셜 에디션으로 완성됐으며, 시리즈 II Coupé 및 X350 XJR과 같은 중요한 모델도 포함됐다.

XJ50 스페셜 에디션은 오토바이오그래피(Autobiography) 스타일의 앞뒤 범퍼, 20인치 베넘(Venom) 휠, 검은색 프런트 그릴, 후면 및 사이드 밴트에 전용 엠블럼이 적용됐다. 실내 공간 역시 도약하는 재규어의 모습이 적용된 헤드레스트, XJ50 로고가 새겨진 센터 암레스트 등을 통해 기념비적인 모델임을 표현했다.

재규어 XJ50 스페셜 에디션은 오는 11월 국내 출시된다.

재규어 I-PACE e-TROPHY
재규어의 해리티지를 기념하는 XJ 모델들과 함께 재규어의 미래를 보여주는 재규어 최초의 순수 고성능 전기차 I-PACE와 세계 최초의 전기차 원메이크 레이스를 시작하게 될 I-PACE e-TROPHY가 함께 전시되었다.

지난 부산 모터쇼에서 아시아 최초로 공개된 재규어 I-PACE e-TROPHY는 국제자동차연맹(FIA) 포뮬러 E 챔피언십을 위한 지원 시리즈로, 포뮬러E 2018-19 시즌 동안 도심 서킷에서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I-PACE e-TROPHY는 2018년 12월 15일 사우디아라비아 아드 디리야(Ad Diriyah)에서 첫 경기가 개최되며, 홍콩, 파리, 상 파올로, 뉴욕 등 각국 9개의 도시에서 열릴 예정이다.

랜드로버 시리즈 I

랜드로버는 파리모터쇼에서 오리지널 모델인 랜드로버 ‘시리즈 I’ 리본(Reborn) 모델과 랜드로버 70주년을 기념하여 제작된 풀사이즈 럭셔리 SUV 2도어 쿠페 '레인지로버 SV 쿠페 리미티드 에디션', 긴급재난대응차량 디스커버리를 전시한다.

파리모터쇼에서 공개된 랜드로버 ‘시리즈 I’의 리본 (Reborn) 모델은 랜드로버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시리즈 I’ 차량을 오리지널과 동일한 제원으로 재건한 모델이다. 랜드로버 시리즈 I은 1948년 암스테르담 모터쇼에서 공개됐으며, 1953년 롱 휠베이스를 선보이는 등 혁신을 거듭하며 시리즈 II, 시리즈 III로 이어졌다.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SV 쿠페

레인지로버 SV 쿠페는 레인지로버 혈통을 이어받은 모델로 1970년에 출시된 2도어 모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정제성과 세련됨이 돋보인다. 랜드로버 디자인팀과 재규어 랜드로버 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팀의 협업으로 제작됐으며, 수제작 과정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999대만 한정 생산된다. 국내에서는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이다.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긴급재난대응 차량

1954년부터 적십자사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랜드로버는 올해 창립 70주년을 기념해 호주 적십자사 긴급재난대응차량으로 제작된 디스커버리를 선보인다. 고객의 필요에 맞춘 퍼포먼스와 럭셔리함을 겸비한 차량을 제작하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팀(SVO, Special Vehicle Operations)이 호주 적십자사와 18개월에 걸쳐 특별 제작한 디스커버리는 2017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된 오리지널 ‘프로젝트 히어로(Project Hero)’ 컨셉카에서 영감을 받은 양산형 모델이다.

랜드로버에서 제작한 긴급재난대응차량 디스커버리에는 최신 8-로터 드론 등 통신 장비가 탑재됐으며, 긴급재난이동관제센터로서의 역할을 수행하여 전문가들의 구호 활동을 지원한다.

긴급재난대응차량으로 제작된 디스커버리는 258마력의 3.0리터 TD6 모델로 거침없는 전지형 주행 역량을 갖춰 재난 지역 어디든 갈 수 있으며, 적십자사의 재빠른 대응을 지원하는 히어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월드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