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모터스포츠 > 모터스포츠뉴스

슈퍼레이스, 10월 22~23일 최종전 개최

2022-10-07 오전 10:33:13
22년 슈퍼레이스 챔피언 한자리를 놓고 마지막까지 긴장을 놓칠 수 없는 레이스인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마지막 무대가 오는 22일(토), 23일(일) 양일간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다.

챔피언이 탄생하기까지 단 2라운드가 남은 현재, 여전히 챔피언 트로피를 가져갈 주인공의 행방은 오리무중이다. 현재 드라이버 종합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김종겸(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 82점)부터 2위 장현진(서한GP, 74점), 3위 김재현(볼가스 모터스포츠, 72점)과 더불어 4위 조항우(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 71점)까지 점수 차이가 단, 11점에 불과하다.

22일(토)에는 7라운드 결승, 23일(일)에 대망의 최종전이 열리는 더블라운드로 진행되는 만큼 마지막 결승선을 통과하기 전까지 그 어느 때보다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가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챔피언을 향한 선수들의 뜨거운 열정만큼 관람객들의 열기도 달아오를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하고 있다. 특히, 긴장감이 감도는 서킷 위를 경기장을 찾는 관람객들도 함께 느낄 수 있을 전망이다.

마지막 무대이자 챔피언 탄생의 순간을 함께할 수 있는 최종전 티켓은 10월 5일 오후 6시부터 예스24(YES 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피트, 그리드워크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는 골드 티켓은 토, 일 각각 1500장씩 한정 판매된다. 자세한 사항은 슈퍼레이스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