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메르세데스-벤츠, 200개 사회복지기관에 ‘코로나 19 검사 용품’ 전달

2021-08-03 오전 11:25:59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토마스 클라인)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전국 200개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총 4만개의 자가검사키트와 200대의 자동 발열 체크 및 손 소독기를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전국 14개 시도 내 총 200개 아동장애인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선정, 각 기관 별 자가검사키트 200개와 고성능 체온계가 부착된 자동 손 소독기 1대의 용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 일환으로, 최근 코로나19의 급격한 재확산 상황에 대처,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선제적인 방역 수단을 지원하고 지역 사회 구성원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를 통해 용품을 지원받은 수혜 기관 및 시설은 자체적인 생활방역을 강화 및 실시할 수 있어 시설 내 아동 및 장애인 등의 코로나 19 예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은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방역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 장애인들을 지원위해 이번 활동을 마련했다”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지역 사회 구석구석에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보내,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