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메르세데스-벤츠,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총괄에 ‘킬리안 텔렌’ 부사장 선임

2023-06-01 오후 1:14:42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토마스 클라인)는 신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부사장에 킬리안 텔렌(Kilian Thelen) 전 메르세데스-벤츠 그룹 AG 해외 지역 승용차 및 디지털 서비스 제품 및 가격 기획 총괄을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킬리안 텔렌 부사장은 오늘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에서 한국 고객들의 니즈를 파악하고,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브랜드 및 제품 포트폴리오 구성을 책임지게 된다. 더불어, 온라인 활용을 선호하는 고객이 빠르게 증가하는 시장 트렌드에 맞춰, 디지털을 활용한 서비스 강화라는 역할도 함께 맡는다.

킬리안 텔렌 신임 부사장은 2012년 메르세데스-벤츠에 합류해 GDM(General Distributor Market) 매니저로 업무를 시작했다. 2013년부터는 동남아시아 시장 및 CKD(Complete Knock Down) 운영 관리를 맡아 메르세데스-벤츠의 CKD 생산을 고도화하는 데 크게 기여했으며, 2016년부터는 말레이시아에 신설된 동남아시아 허브에서 기획, 보고 및 발주 부문 본부장을 맡았다. 2018년 9월부터는 독일 본사에 복귀해 해외 지역 제품 및 가격 기획 부문을 이끌며 해외 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 제품 및 디지털 서비스 입지를 최적화하는 업무를 담당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킬리안 텔렌 신임 부사장이 국내 메르세데스-벤츠 고객의 디지털 브랜드 경험을 향상시키고 럭셔리, 전동화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나가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21년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를 이끌었던 요하네스 슌(Johannes Schoen) 전 부사장은 지난 3월 1일부로 메르세데스-벤츠 호주 법인으로 자리를 옮겨 세일즈 부문 총괄을 맡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R&D 코리아 센터의 센터장도 새롭게 선임돼, 컬삿 카르탈(Kuersat Kartal) 상무가 합류하게 됐다. 컬삿 카르탈 상무는 2002년 메르세데스-벤츠에 입사한 뒤 전기 기술, 소프트웨어 및 ECU 개발 등 다양한 경력을 쌓아왔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