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LG이노텍, 자율주행차 핵심 2세대 통신모듈 개발

2023-03-29 오전 11:22:29
LG이노텍은 차량과 사물 간(V2X) 데이터 송수신 속도를 대폭 개선한 퀄컴칩 기반 2세대 차량용 통신모듈을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5G-V2X 통신모듈'은 5G 이동통신 기술로 차량과 차량, 차량과 보행자, 차량과 인프라 간 데이터 송수신을 지원하는 부품으로, 안전한 자율주행을 위한 필수 요소로 꼽힌다.

차량용 통신 모듈은 통신칩, 메모리, 무선주파수(RF) 회로 등을 결합한 형태로 차량통신 기기에 장착돼, 차량 인근 기지국으로부터 주행을 위해 필요한 수많은 데이터를 수신한다.

업계에서는 자율주행차 한 대가 하루평균 생성하는 데이터가 4TB(테라바이트) 수준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처럼 방대한 용량의 데이터를 처리하는 데 있어, 관건은 속도다.

특히 돌발 변수가 많은 도로 환경에서는 데이터 전송이 지연되면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있다.

앞서 LG이노텍은 2019년 1세대 차량용 5G 통신모듈을 세계 최초로 출시한 바 있다. 이번 2세대 모듈은 기존 제품보다 V2X 데이터 다운로드 속도가 35Mbps에서 150Mbps로 4배 이상 빨라졌다.

LG이노텍은 또 직사광선·발열 등으로 인한 고주파 5G 신호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온도 제어 알고리즘을 고도화했다. 그 결과 90도 고온에서도 온전한 5G 차량통신을 제공한다.

또 2세대 모듈은 기존 제품보다 20%가량 크기가 줄었다. 일반 신용카드의 절반 수준인 46×50㎜ 사이즈로 차량 내·외부 어디든 장착이 쉽다. 크기는 작아졌지만 모듈 내 탑재된 부품 수는 800여개로 1세대(480여개)보다 67% 늘었다. 또 세계 이동통신 표준화 기술협력 기구(3GPP)의 최신 5G 표준을 적용해 제품 호환성도 강화됐다.

LG이노텍은 2025년 양산을 목표로 글로벌 완성차 업체 등을 대상으로 프로모션 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