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내비게이션

파인디지털, Wi-Fi 모듈 탑재한 QHD 블랙박스 ‘파인뷰 GX303’ 출시

2021-11-12 오전 9:57:05
파인디지털이 Wi-Fi 모듈을 탑재해 터치 한 번으로 스마트폰과 연동되는 초고화질 QHD 블랙박스 ‘파인뷰 GX303’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파인뷰 GX303’은 전방 QHD, 후방 HD를 지원하는 초고화질 블랙박스로 Wi-Fi를 탑재해 터치 한 번으로 스마트폰과 실시간으로 연동 가능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주행 영상 스트리밍과 녹화 영상 다운로드, 펌웨어 업데이트 등의 기능과 블랙박스 설정 변경 등을 모두 앱으로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약 5초만에 녹화 영상을 다운로드할 수 있는 기존 대비 5배 빠른 속도의 5GHz Wi-Fi로 즉각적으로 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파인뷰앱의 이벤트 모아보기 기능을 활용하면 운행 또는 주차 중에 이벤트가 발생한 구간에 대한 각종 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편리하다.

‘파인뷰 GX303’은 블랙박스 본연의 기능들에 있어서도 압도적인 성능을 자랑한다. 녹화영상의 효율적인 압축을 통해 화질 손상 없이 기존 대비 약 5배 더 길게 저장하는 스마트 타임랩스를 적용했으며, 2년간의 품질 보증 기간을 보장하는 삼성전자의 SD카드와 포맷프리2.0 기능 등을 적용해 메모리카드의 저장 효율과 안정성을 대폭 개선했다. 아울러 조도환경에 따라 녹화 밝기를 자동 조절하는 오토나이트비전으로 주야간 가리지 않고 최적의 화질을 제공하며, 야간 퍼포먼스에 특화된 소니 스타비스 센서와 HDR 기능으로 어느 환경에서든 번호판을 뚜렷하게 녹화한다.

또한, 제품은 LCD 화면이 없는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제품 설치 시 룸미러의 간섭을 받지 않으며, 차량 내부 인테리어를 헤치지 않는 장점이 있다. 이외에도 듀얼코어 CPU를 적용해 영상처리 및 터치와 부팅속도가 향상시켰다. 내장된 GPS를 통해 추가 지출 없이도 보호구역의 이면 도로까지 안내하는 안전운전 도우미 2.0은 물론,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PLUS) 등의 운전자 편의기능을 모두 활용 가능하다.

신제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파인디지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