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월드뉴스

포르쉐, 난치병 아동 지원하는 포르쉐 버츄얼 런 진행

2021-09-17 오전 10:02:07
포르쉐 AG가 9월 17일부터 10월 3일까지 난치병 아동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포르쉐 버츄얼 런(Virtual Run)’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포르쉐코리아를 포함해 전 세계 포르쉐 직원들이 참여하는 ‘포르쉐 버츄얼 런’을 통해, 1km 당 50 센트의 기부금을 적립하고, 모금된 전액을 난치병을 겪는 아동들의 꿈을 지원하는 메이크-어-위시(Make-A-Wish) 재단에 기부한다. 이를 통해 아동과 가족이 질병과의 싸움을 이겨낼 수 있는 용기와 희망을 전할 계획이다.

올해 처음 시도되는 새로운 포맷의 ‘포르쉐 버츄얼 런’은 ‘드리븐 바이 드림(Driven by dreams)’의 브랜드 모토 아래 전 세계의 포르쉐 네트워크를 하나로 합치는 계기를 제공한다.

‘포르쉐 버츄얼 런’ 참가자들은 퓨마트랙(PUMATRAC) 앱 등록을 통해 거리와 참여 횟수를 직접 선택하고 러닝을 시작하면 된다. ‘버츄얼 런’ 티셔츠도 구매할 수 있으며, 모든 수익금은 메이크-어-위시 재단에 기부된다. 포르쉐 직원들은 르망(Le Mans, 13.626km),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Nürburgring-Nordschleife, 20.83km), 타르가 플로리오(Targa Florio, 72km) 등 3개의 전설적인 레이스 트랙에서 단계 별로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메이크-어-위시 재단은 지난 1983년 애리조나 주 피닉스에서 처음 설립되었다. 백혈병으로 투병하던 크리스의 첫 번째 소원이 실현된 것을 계기로 메이크-어-위시가 탄생하게 되었다. 크리스는 할머니가 만든 제복을 입고 경찰관이 기증한 배지를 착용해 경찰서장과 함께 일일 경찰이 되었다. 지난 1993년 메이크-어-위시 국제재단이 설립되었고, 2018년부터는 독일에서도 활동하고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