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VCNC, 대리운전 드라이버 앱 ‘핸들모아’ 출시

2020-10-20 오전 10:49:36
VCNC(대표 박재욱)가 대리운전 드라이버 앱 ‘핸들모아’를 출시하며 대리운전 중개 사업을 본격화한다.

VCNC는 오는 28일 출시 예정인 대리운전 서비스 ‘타다 대리’ 출시에 앞서 드라이버 전용 앱 핸들모아를 선보인다.

핸들모아는 업계 최저 수수료와 합리적인 요금 시스템으로 드라이버가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정책을 마련했다. 운행 수수료는 업계 최저 수준인 건당 15%로 책정했고, 별도의 프로그램비와 유료 서비스는 없다. 이용자로부터 사용 후 평점 5점을 5번 받아 핸들레벨이 상승하면 결제금액의 5%를 리워드로 받을 수 있어 그 이후 실질 수수료는 10%로 내려가게 된다.

이용자로부터 평점 5점을 5번 받을 때마다 핸들레벨이 한 단계씩 상승하며, 레벨 상승 시마다 특별 리워드를 지급한다. 이밖에도 기존 타다 서비스와 동일하게 팁 제도를 도입해 이용자로부터 추가 수익도 얻을 수 있도록 했다.

업계 최저 수준의 건당 보험료를 적용하기 위해 캐롯손해보험과 협업했다. 대리운전 드라이버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40대, 50대의 경우 각각 900원, 980원의 건당 보험료만 내면 된다.

앱 출시와 동시에 드라이버 모집과 등록을 진행한다. 만 26세 이상, 2종 보통 이상의 운전면허를 취득하고 운전 경력 1년 이상이면 누구나 타다 대리운전 드라이버로 등록할 수 있다. 드라이버로 등록하려면 구글플레이 스토어(안드로이드 7.0 이상)에서 핸들모아 앱을 내려받은 후 드라이버 가입 및 운전면허 자격 인증을 하면 된다. 등록 결과는 영업일 기준 3일 이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VCNC는 타다 대리 론칭 후 한정 기간 동안 드라이버들을 위한 특별 리워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첫 레벨 상승을 달성하는 드라이버 중 추첨을 통해 최대 백만원을 지급한다. 연말까지 특정 레벨에 진입할 때마다 축하 포인트도 추가로 지급할 예정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