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타이어뉴스

넥센타이어, AI 빅데이터 활용한 소음 저감 예측 시스템 구축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AI(인공지능) 빅데이터를 활용해 타이어 소음을 한층 저감시킬 수 있는 예측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넥센타이어는 현대차∙기아차 그리고 인하대학교와 함께 NVH(noise, vibration and harshness/소음, 진동, 충격) 빅데이터 연구를 위한 산학 공동연구를 진행 해왔다.

빅데이터를 이용한 AI 기술은 4차산업혁명, 미래 모빌리티 등 급변하는 자동차 시장에서 그 중요성이 더해지고 있다. 특히, 소음 분야는 타이어 패턴 형상과 소음 설계 인자에 따라 방대한 데이터 결과값을 갖게 되는데 이러한 방대한 데이터를 인공지능을 활용해 제품에 최적화된 값을 뽑아 적용시킬 수 있다.

또한 소음 빅테이터 축적을 통하여 차량 및 타이어 외부 방사 소음 (Pass By Noise) 을 대폭 감소시켜 개선하였다.

타이어 설계 인자는 넥센타이어의 이미지 프로세싱 기술로 구현했으며, 넥센타이어 중앙연구소와 현대차∙기아차의 공동협업을 통한 소음 시험 빅데이터로 타이어 소음 분야에서 AI 연구가 가능하게 되었다.

소음 측정에 활용된 넥센타이어 중앙연구소 무향실은 100개 이상의 최첨단 센서로 소음에 대한 다양한 원인과 성능 분석이 가능하며 국내 최초 4드럼 실험 설비가 마련돼 실제 차량으로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소음 저감 예측 기술뿐만 아니라 앞서 연비향상을 위한 에어로다이나믹 저감 예측 기술을 개발 하는 등 기술 역량 강화를 통해 프리미엄 신차용 타이어(OE)와 교체용 타이어(RE) 제품 적용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타이어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