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라이프스타일

롤스로이스, 미니어처 모델 ‘컬리넌 레플리카’ 공개

2020-05-25 오전 11:53:22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컬리넌의 미니어처 모델 ‘컬리넌 레플리카’를 공개했다.

롤스로이스 창업자 헨리 로이스 경(Sir Henry Royce)은 “작은 요소가 완벽을 만들지만, 완벽은 결코 작은 것이 아니다”라는 격언을 남긴 바 있다. 롤스로이스는 이 철학에 따라 세계 최고급 SUV 컬리넌(Cullinan)’의 디테일을 구현한 미니어처 모델 ‘컬리넌 레플리카(Cullinan Replica)’’를 완성해 냈다.


컬리넌 레플리카는 실제 컬리넌을 8분의 1 비율로 축소한 모델로 컬리넌의 모든 요소가 재현된 것이 특징이다. 고객의 요구 사항에 따라 완벽한 모형차 제작을 위해 1,000개 이상의 부품을 수작업으로 조립했으며, 작업시간은 최대 450시간 소요됐다. 이는 실제 컬리넌을 만드는 데 드는 시간의 절반 이상이다.


고객은 롤스로이스 차량과 동일하게 4만가지 이상의 컬러 또는 자신만의 비스포크 색상을 만들어 레플리카에 입힐 수 있다. 컬러가 정해지면 브랜드의 엄격한 기준에 맞춰 수작업으로 페인트칠과 광택 작업을 진행한다. 이와 더불어, 실제 차량과 마찬가지로 얇은 붓을 사용해 코치라인도 새길 수 있다. 또한, 리모컨을 이용해 헤드라이트나 리어 라이트 등 외부 조명도 조종할 수 있으며, 보닛을 열면 롤스로이스의 상징적인 6.75L 트윈 터보 V12 엔진이 실제 차량과 똑같은 모습으로 자리잡고 있다.


컬리넌의 실내를 만드는 데 쓰인 소재, 기술 및 노력은 레플리카 내부에도 그대로 반영되어 있다. 코치 도어를 열면 반짝이는 도어 플레이트부터 헤드레스트 자수, 목재 마감, 시트 파이핑, 바느질에 이르기까지 실제 컬리넌을 담아낸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아울러 레플리카를 보관할 수 있는 1미터 높이의 디스플레이 케이스는 고광택 블랙 컬러의 지지대 덕분에 어떤 각도에서도 컬리넌 레플리카를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롤스로이스모터카 CEO토스텐 뮐러 오트보쉬(Torsten Müller-Ötvös)는 “컬리넌 레플리카는 ‘어디서나 수월하게(Effortless, Everywhere)’를 추구하는 컬리넌의 모토에 맞춰 ‘크기에 구애받지 않는 완벽함’을 구현해 낸 작품”이라면서 “롤스로이스는 작은 요소와 세밀한 디테일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에서 완벽함을 추구하고 이를 실제로 이루어냈다 ”고 말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