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타이어뉴스

한국타이어, 2023년까지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 독점 공급 계약 연장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조현범, 이하 한국타이어)가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eutsche Tourenwagen Masters, 이하 DTM)’에 2023년까지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011년부터 DTM에 타이어를 공급 해 왔다. DTM은 한국타이어만으로 진행되는 대회이다.

한국타이어는 3년 단위로 체결되던 기존 계약 기간보다 1년이 늘어난 총 4년 계약 연장했다.

DTM은 BMW와 아우디, 애스톤 마틴 등 세계적인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들이 양산차 기반 경주차로 승부를 겨루는 모터스포츠 대회다. 특히 올해는 대회 최초로 비 독일계 자동차 제조사인 영국 애스톤 마틴이 참가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또한, 이번 시즌부터 적용되는 신규 엔진 규정으로 팀과 드라이버들에게 새로운 도전이 주어지고 있다. 올해부터 DTM 경주차는 2리터 4기통 터보 엔진을 탑재해야 한다. 새 4기통 터보 엔진은 기존 8기통 엔진에 비해 100마력 이상 출력이 높아졌으며, 출력 전개 양상 또한 한층 빨라진 것이 특징이다. 이에 드라이버들이 레이스 매 순간 최고의 기량을 유지할 수 있도록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야 하며, 레이싱 타이어도 가혹해진 주행 환경에서 성능을 발휘할 수 있어야한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타이어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