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월드뉴스

월드뉴스

페라리 몬자 SP1,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베스트’ 수상

페라리 몬자(Monza) SP1이 ‘2019 레드닷(Red Dot) 디자인 어워드’의 최고 디자인 상인 ‘레드닷: 베스트 오브 베스트(red dot: best of the best)’를 수상하였다.

페라리는 2015년 이래 FXX-K, 488 GTB, J50, 페라리 포르토피노에 이어 올해 몬자 SP1까지, 5년 연속으로 ‘베스트 오브 베스트’ 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현재까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역사상 5년 연속 ‘베스트 오브 베스트’ 상을 받은 브랜드는 페라리가 유일하며, 또한 페라리는 지난 5년간 총 14회의 제품 디자인 수상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몬자 SP1의 수상과 더불어, 플라비오 만조니(Flavio Manzoni) 수석 디자이너가 이끄는 페라리 디자인 팀도 ‘올해의 디자인 팀(Design Team of the Year)’에 선정되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의 창립자인 페터 제흐(Peter Zec) 회장은 “페라리는 럭셔리 스포츠카를 동경의 대상으로 만들어내며, 페라리 디자이너들은 최첨단 기술과 감성을 담은 디자인 언어를 통해 독보적인 브랜드 가치와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전달한다.”라고 올해의 디자인 팀 선정 이유를 밝혔다.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의 시상식 세레모니는 7월 8일 독일 에센(Essen)에서 개최되며, 최고의 디자인 팀으로 선정된 페라리 디자인 팀에게는 당일 '라디우스(Radius)' 트로피가 수여된다. 또한 페라리 디자인 특별전이 7월 12일부터 8월 11일까지 독일 에센(Essen)에 위치한 레드닷 디자인 박물관(Red Dot Design Museum)에서 열릴 예정이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월드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