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신차뉴스

신차뉴스

토요타, 4세대 프리우스 페이스리프트 출시

토요타 코리아는 새로워진 외관 디자인에 연비와 친환경성을 높인 ‘뉴 프리우스’를 출시하고 6월 3일부터 전국 토요타 전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뉴 프리우스’는 ‘보다 더 좋은 차 만들기’를 위한 ‘클린 앤 센슈얼(Clean & Sensual)’ 디자인 컨셉을 추가하여 보다 깔끔한 외관을 갖게됐다 .특히 날렵한 이미지의 헤드램프와 볼륨감 있는 프론트 범퍼, 가로로 길게 뻗어있는 리어 컴비네이션 램프 등의 변화를 거쳤다.

복합 22.4km/ℓ, 도심 23.3km/ℓ, 고속도로 21.5km/ℓ 의 공인연비에,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68g/km로 연비는 더 좋아지고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더 낮아졌다.

또한, 코너링 시 가속 페달을 밟으면 발생하기 쉬운 언더스티어를 억제해 주는 액티브 코너링 어시스트(ACA)의 탑재, 가속 페달의 강성과 구조개선, 파워 스티어링 시스템 개선 등으로 조향성능도 더욱 향상되었다.

‘뉴 프리우스’의 가격은 3,273만원(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3.5% 기준)이다.

한편, 이번 ‘뉴 프리우스’ 출시에 이어 오는 9월경에는 토요타의 예방 안전 패키지 TSS(Toyota Safety Sense)가 기본 장착 된 2020년형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며, 4륜구동 시스템(E-four)이 장착된 프리우스 AWD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2020년형 프리우스 2WD(TSS 장착)와 프리우스 AWD(TSS 및 E-Four 시스템 장착)의 가격은 각각 3,378만원, 3,694만원(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3.5% 기준)으로 예정하고 있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관련기사sponsored by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신차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