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신차뉴스

신차뉴스

기아, 2020년형 스팅어 출시

기아자동차(주)가 8일(수) 2020년형 스팅어를 출시했다.

2020년형 스팅어는 전방충돌방지(FCA, 차량/보행자 감지),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등을 지능형 안전 기술인 ‘드라이브 와이즈(Drive Wise)’를 2.0T/2.2D 플래티넘 모델부터 기본 적용했다.

3.3T GT 모델에는 스티어링 휠의 움직임에 따라 전조등 각도를 좌우로 조절하는 다이나믹 밴딩 라이트(DBL, Dynamic Banding Light), 스포츠 모드 연동 운전석 볼스터(Bolster) 조절장치를 신규 적용했다.


2020년형 스팅어는 전 모델 윈드쉴드 차음글라스 등을 탑재해 정숙성을 개선했으며, 공기청정모드를 신규 적용해 사용 편의를 강화했다.

또한 기존 3.3T GT모델에만 적용됐던 다크레드팩 인테리어를 2.0T/2.2D 플래티넘 모델에서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2.0T 플래티넘 모델에서 19인치 휠을 선택하거나 3.3T GT 모델을 구매하는 경우 미쉐린의 썸머 타이어와 올 시즌 타이어 가운데 하나를 고를 수 있도록 했다.


2020년형 스팅어의 가격은 가솔린 모델 2.0T 프라임 3,524만원, 2.0T 플래티넘 3,868만원, 3.3T 4,982만원, 디젤 모델 프라임라이트 3,740만원, 프라임 3,868만원, 플래티넘 4,211만원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1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 앤서니킴 (anthonykim85)

    차는 정말 잘 만들었는데 브레이크 쪽에 여유가 많이 없다고 들었는데.. 여전히 브레이크 개선은 안하나 봅니다. 페이스리프트에서 꼭 개선해줬으면 합니다. 돈이 문제라면 옵션이라도 만들어줬으면 하네요.

    2019-05-10 오전 09:31 의견에 댓글달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신차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