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신차뉴스

신차뉴스

DS 오토모빌, 고급 컴팩트 SUV DS7 크로스백 출시

DS 오토모빌이 플래그십 SUV 모델 ‘DS 7 크로스백(DS 7 CROSSBACK)’ 출시와 함께 한국 시장 진출을 공식화했다.

시트로엥의 고급 모델로 시작해 2014년 고급 브랜드로 독립한 DS는 프랑스 브랜드 중 프리미엄 브랜드를 지향한다.

DS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는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DS 브랜드의 첫번째 단독전시장인 ‘DS 스토어’를 열고 9일부터 DS 7 크로스백의 본격 판매에 들어간다.

한불모터스(주)는 성수동 직영 서비스센터에 DS 라운지와 전용 리셉션, 전담 인력을 마련하는 한편, 연내 DS 전시장 3곳을 추가 개소함으로써 고객 접점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DS 브랜드의 국내 첫 출시 모델인 DS 7 크로스백을 시작으로 하반기에는 콤팩트 SUV ‘DS 3 크로스백’을 추가할 예정이다.


DS 만의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 프로그램인 ‘DS 온리유(DS Only YOU)’도 선보였다. DS 온리유는 차량 점검 시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서 차량 픽업과 반납이 가능한 ‘DS 발렛’, 긴급 출동 서비스 ‘DS 어시스턴스’, 24시간 콜센터 ‘DS 앳유어서비스’, 그리고 통합 서비스 어플리케이션 ‘MyDS 앱’으로 구성된다.

DS 7 크로스백은 2014년 브랜드 독립에 맞춰 신설한 DS 디자인팀이 만든 첫 번째 모델로, 33개월간의 개발 기간을 거쳐 개발됐다. DS의 콘셉트카 디바인 DS(Divine DS)와 DS E-TENSE에서 영감을 얻어 양산됐다.


차량 전면의 육각형 그릴, 예리한 선들이 만들어내는 근육질 디자인이 DS 7 크로스백의 존재감을 높여준다. DS 윙스(DS WINGS)로 불리는 다이아몬드 패턴의 육각형 그릴과 이를 감싸는 크롬 라인이 특징이며, 알루미늄 보닛 위의 굵은 라인은 DS 엠블럼을 강조한다. 헤드램프에서 리어램프로 이어지는 측면의 캐릭터라인도 적용됐다.

시동을 걸면 보랏빛을 발산하며 회전하는 ‘DS 액티브 LED 비전’ 헤드램프, 레이저 인그레이빙 기술로 파충류의 비늘을 형상화한 ‘DS 3D 리어 라이트’, 수직형 주간주행등 및 스크롤링 방향지시등을 갖추고 있다.


실내는 DS의 디자이너와 엔지니어, 가죽 장인들이 협업해 완성했다. 총 21단계에 이르는 과정을 거쳐 선택, 가공한 가죽과 알칸타라 같은 고급 소재는 물론이고 럭셔리 시계메이커에서 사용하는 정교한 인그레이빙 기법인 끌루드파리(Clous de Paris) 기요쉐(Guilloché) 패턴 등 내부 곳곳에서 디테일을 강조했다.

시동을 걸면 180도 회전하며 등장하는 프랑스 모터스포츠 전문 시계메이커 B.R.M 크로노그래프의 ‘B.R.M R180’이 등장하며, 프랑스의 음향기업 포칼®(FOCAL®)의 일렉트라 하이파이 시스템과 14개의 스피커로 고급감을 더했다.


인스퍼레이션(Inspiration)으로 불리는 DS 7 크로스백의 실내 테마 명칭은 파리의 유명 거리에서 가져왔다. 국내에는 럭셔리 브랜드샵과 튀일리 정원, 루브르궁이 위치한 거리를 모티브로 한 ‘리볼리(Rivoli)’, 파리지앵의 건강하고 활동적인 삶의 방식에 뿌리를 둔 ‘퍼포먼스 라인’을 선보인다. 리볼리는 다이아몬드 무늬 가죽으로 우아함을 더했으며, 퍼포먼스 라인은 알칸타라를 적용해 스포티하면서도 세련된 실내 분위기를 만들었다.

DS 7 크로스백은 2018 국제 자동차 페스티벌(Festival Automobile International 2018)에서 ‘가장 아름다운 인테리어’로 선정된 바 있다.

DS 7 크로스백은 2.0리터 BlueH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EAT8)를 탑재해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2kg·m을 발휘한다.

DS 7 크로스백은 차량 전방의 노면을 분석해 서스펜션의 강도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DS 액티브 스캔 서스펜션’을 동급 최초로 탑재했다.


1955년 DS 모델에서 첫 선을 보인 혁신적인 유압식 서스펜션의 계보를 잇는 이 시스템은, 카메라와 지면의 높낮이를 감지하는 4개의 센서, 그리고 3개의 가속도계를 통해 전방 5m에서 20m 내의 노면 상태를 실시간으로 분석, 네 바퀴의 댐핑을 독립적으로 전자 제어한다. 뿐만 아니라 가속과 스티어링, 제동과 같은 운전자의 조작까지 감지 가능하다.

야간에도 전방 도로의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해 주행 안전성을 높여주는 ‘DS 나이트 비전’도 탑재했다. 이 시스템은 프론트 그릴에 장착된 적외선 카메라가 100m 내 사물이나 생물을 감지해 위험 정도에 따라 12.3인치의 디지털 계기판에 감지 대상을 노란색 또는 빨간색 선으로 강조한다. 충돌 위험 시 경고음을 울려 운전자가 적절히 대응하도록 돕는다.

DS 7 크로스백은 준중형급(C세그먼트) SUV 최초로 반자율주행기술 ‘DS 커넥티드 파일럿’이 적용됐다. 여기에 자동 긴급 제동창치 등 10가지의 기본 안전사양에 더해 6가지의 첨단 안전사양이 추가로 포함됐다.

DS 커넥티드 파일럿 : 스톱앤고를 포함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과 차선위치보조(LPA)가 결합한 자율주행기능으로, 30km/h부터 180km/h 사이에서 작동한다.

DS 운전자 주의 모니터링 : 스티어링휠 위에 장착된 적외선 카메라가 운전자의 불규칙한 눈깜박임, 얼굴과 머리의 움직임, 차량의 불안정한 움직임 등을 감지, 분석해 운전자의 피로도에 따른 알람을 준다

DS 액티브 LED 비전 : 도로의 넓이, 구간과 차의 속도에 따라 헤드라이트 밝기와 각도를 5단계로 조절해 운전자와 보행자의 안전을 지켜주는 등 시각적 효과뿐 아니라 기능적인 우수성까지 갖췄다.

이외에 DS 7 크로스백은 유로앤캡(Euro NCAP)의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에 해당하는 별 다섯개를 획득했다.

DS 7 크로스백은 총 두 개의 트림이 국내 출시되며, 쏘시크(So Chic) 트림 5,190만원, 그랜드시크(Grand Chic) 트림 5,690만원 (DS 나이트비전과 LTE내비게이션이 포함된 그랜드시크 모델 5,890만원)이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6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 차도리 (carstone)

    DS 시리즈?의 특성상 꽤 큰 할인이 곧 들어가겠지만.. 큰? 할인이 들어가도.. 티구안과도 경쟁이 어려울듯 싶네요..

    2019-01-14 오후 09:13 의견에 댓글달기
  • 라일라팡 (ho234par)

    확실히 시트로엥이 디자인은 이쁜 거 같아요. DS3도 그렇고... 오토뷰에서의 차량 평가도 괜찮았던 거 같은데 비주류 브랜드다 보니 A/S가 아쉽네요 ㅠㅠ

    2019-01-09 오전 12:00 의견에 댓글달기
  • 스누피 (myhrto4)

    인지도도 낮고 디자인도 그럭저럭, 체급이 크지도 않고 엔진도 특별나지도 않으면서 가격은 상당하네요. 실내에 시계 위치는 왜저래...

    2019-01-09 오전 02:05 의견에 댓글달기
    • 좋다 (goodcar7)

      엔진은 특출난면이 있습니다 세계최초로 WLTP 통과된 회사가 PSA 그룹이죠 환경적인면에서 특출납니다

      2019-01-09 오전 10:33 의견에 댓글달기
  • 좋다 (goodcar7)

    225마력의 1.6 가솔린 터보 엔진 버전도 들여오길 바랍니다

    2019-01-08 오후 05:55 의견에 댓글달기
  • 강한이빨 (cmh329)

    차를 직접 보지도 않았고 시승을 할 계획도 없지만 차량 가격이 착하지 않네요. 만약에 그 가치를 한다면 차가 잘 팔릴거고 그렇지 않다면 호응이 적겠죠. 시장에서 테스트에 들어갔다고 봐야겠네요.

    2019-01-08 오후 03:47 의견에 댓글달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신차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