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타이어뉴스

[금호타이어] 해외 바이어와 영업직, 함께 부실 매각 반대

금호타이어(대표 이한섭) 영업부문 임직원들과 해외 바이어가 함께 거리로 나섰다. 8일(화) 서울 광화문 금호아시아나본관 사옥 앞에서는 금호타이어 영업부문 임직원들과 해외 바이어 등 약 100 여 명이 함께 회사의 부실 매각을 반대하는 침묵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산업은행의 무리한 부실 매각 추진이 영업 환경에 악영향을 주고 있으며, 특히 이로 인해 해외 영업이 크게 위축되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금호타이어는 해외에서 신규 계약은 말할 것도 없고 기존 계약 물량을 유지하는데도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시위에는 중동 지역에서 수십 년 간 금호타이어 제품을 수입해온 온 거래상이 참석하여 “금호타이어가 더블스타로 매각 될 경우 브랜드 가치 저하로 해외 시장에서도 금호타이어 제품은 외면 당할 것” 이라며 우려를 표명했다.

금호타이어 임직원들은 현재 진행 중인 매각 작업이 중단되지 않을 경우 수출 환경 개선과 해외
거래선들의 생존을 위해 지속해서 투쟁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더블스타로 매각 추진 중인 금호타이어는 올해 초 매각설이 해외에 퍼지며 판매가 급감하여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6% 감소했고 영업이익이 2015년 3분기 이후 처음으로 적자전환했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타이어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