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월드뉴스

월드뉴스

애스턴마틴의 1:1 스케일 프라모델

조립식 장난감 자동차 수집광이라면 반드시 소유하고 싶을 만한 제품이 출시되었다.
하지만 이 모델을 안전하게 소장하려면 제법 큰 공간이 필요할지도 모른다. 1:1 스케일 모델이기 때문이다.

영국의 애스턴마틴 레플리카 전문업체 에반타(Evanta)에서 1959년형 애스턴마틴 DBR1 자체를 1:1 스케일의 조립식 키트로 제작했다. 그 크기만 가로 6.35미터, 세로 3.3미터에 달하며 전체 무게는 600kg에 이른다.

DBR1은 애스턴마틴에서 WSC(World Sportscar Championship)에 참전하기 위해 제작한 모델. 1959년에는 세브링 12시, 1000km 뉘르부르크링 등의 내구 레이싱에 참전했으며, 이중 르망 24시 레이싱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유명세를 떨쳤다.

일종의 조립식 장난감으로 분류할 수 있겠지만 부품만큼은 실제 자동차에 사용되는 것 그대로를 옮겨왔다. 완벽하게 복원된 차체에는 우승 당시 드라이버인 로이 살바도리(Roy Salvadori)와 캐롤 쉘비(Carroll Shelby)의 이름과 차량 번호를 그려 넣었다. 16인치의 휠은 애스턴마틴에서 사용한 방식인 와이어 방식으로 제작했으며, 타이어도 던롭의 레이싱 타이어를 끼워 넣었다.

스티어링 휠은 실제 나무를 성형하여 제작했다. 시트는 실제 가죽에 애스턴 마틴 특유의 박음질을 그대로 흉내 냈다. 기어노브는 알루미늄으로, 대시보드에는 스위치와 계기판 형상을 실제모델 그대로 표현했다.

이밖에 1959년 우승 당시 받았던 르망 트로피가 정교하게 제작되었으며, 살바도리와 쉘비의 싸인이 그려진 애스턴마틴 모자도 제공된다.

크고 무겁지만 가장 정교하고 높은 소장가치를 지닐 애스턴마틴 DBR1 조립식 키트의 가격은 2만~3만파운드(약 3,500~ 5,280만원)에 책정되었다.



< 오토뷰 | 오토뷰 | 김선웅 기자 startmotor@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월드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